어스2 가상부동산 개발 단계부터 투자 포인트 총정리

어스2 는 가상부동산으로 불리고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 중에 하나로 디지털 지구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스2를 자세히 들여다 보면 메타버스 게임으로 볼 수 도 있고 가상 부동산이라고 볼 정도로 매우 독특한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어스2는 게임이라는 영역을 넘어 하나의 디지털 세상입니다. 현재의 지구를 어스1이라고 한다면 어스2는 디지털 세상에서의 지구입니다.

이 어스2에 대해 어스2가 무엇인지 개발진들은 누가 있는지 그리고 어떻게 개발되고 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어스2란

어스2
어스2

어서2(earth2)란 가상지구라고 생각하시면 가장 쉽습니다.

2021년 지구의 모습을 그대로 본 뜬 가상의 지구를 10X10cm, 즉 10㎡ 크기의 타일로 분할한 뒤 이를 자유롭게 사고 파는 플랫폼입니다. 

피라미드나 에펠탑, 유명 관광지는 물론 청와대, 국회의사당 등 주요 건물들도 구입을 할 수 있습니다. 서비스 초반에는 타일당 가격이 0.1달러 였지만 지금은 타일당 가격이 100달러가 넘어선 곳도 있습니다. 

어스2 플랫폼은 2020년 11월에 출시한 플랫폼으로시작한지 6개월만에 국내에서만 50억원에 가까운 자금이 몰려들었다고 합니다.

어스2 홈페이지를 살펴보면 지난 10일 기준 한국 이용자의 순자산액은 446만2428달러(한화 49억7382만원)에 달합니다. 전 세계 이용자의 3위에 해당하는 수준입니다.

무국적 이용자의 순자산액이 842만6248달러(94억3149만원)로 가장 많고, 미국 이용자가 705만9537달러(79억173만원)로 두 번째로 많습니다.

어스2 홍콩 도심지
어스2 홍콩 도심지

연일 비트코인이 신고가를 갱신하고 있는 지금 비트코인이 실제 화폐가 아닌 가상 화폐인 처럼 어스2는 실제 부동산이 아닌 가상 부동산을 구입하는 것입니다.

어스2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지구와 똑같이 생긴 맵을 이용해 토지를 구입하고 판매하고 있습니다. 나중에는 이 토지에서 건물을 짓고 게임을 하고 생활을 하는 그런 세상을 목표로 개발이 진행되고 있다고 합니다. 

어스2는 현식지구와 1대1의 비율로 만들어져 있고 맵박스(MapBox)의 기술을 바탕으로 전 지구에 걸쳐서 디지털 구획으로 나누어 사람들이 타일의 형태로 가상의 토지에 대한 소유권을 주장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비트코인이 수량이 정해져 있어 이 한정된 자원으로 인해 희소성이 생겨 가격이 오르듯이 어스2 또한 정해진 수량이 있고 지역이 있기 때문에 희소성이 있는 점이 비트코인과 어스2의 공통점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어스2 팀

어스2 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어스2의 ceo와 개발자, 자문이 누구인지에 대해 아는 것이 이 플랫폼의 미래를 조금이나마 알 수 있는 방법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어스2 설립자

어스2 설립자 셰인 아이작
어스2 설립자 셰인 아이작

어스2의 설립자는 셰인 아이작(Shane eisaac) 호주 태생입니다. 

셰인 아이작에 대한 정보는 아쉽게도 많은 정보가 있지는 않지만 어스2 공식 홈페이지에 의하면 개발, 제품개발 및 관리 분야에서 20년 이상의 경험을 보유하였다고 합니다. 

또한 링크드인에 의하면 XYZ 소셜 미디어라는 곳의 매니징 디렉터라는 커리어를 보유하고 있네요. 호주 출신에 세 자녀를 두고 있으며 XYZ 소셜 미디어의 매니징 디렉터이고, 현재는 어스2의 CEO입니다.

어스2 개발자

어스2 개발자
어스2 개발자

어스2 팀에 개발자는 게임플레이 개념과 디자인 등을 담당하는 볼프강 워크(Wolfgang Walk) 리드 프로덕션 랄프 C 아담(Ralf C Adam), 리드 게임 개발자 나다니 엘 돌더섬(Nathaniel Doldersum), 리드 테크니컬 아티스트 페란 갈반(Ferran Galvan) 등이 있습니다. 

어스2의 개발 툴은 현재 게임엔진을 양분하고 있는 유니티와 언리얼 중 유니티라는 게임엔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유니티라는 게임엔진을 이용해 유저들이 어스2에 게임을 만들 수 있기도 하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유저들이 어스2 세상에 게임을 만들어 놓으면 게임을 진행할 수도 있고, 물건을 판다면 상점을 세울 수도 있게 되는 것입니다.

리드 게임 개발자 나다니엘 돌더섬은 Unity Asset Store에서 가장 활발한 게시자 중 하나입니다. 나다니엘은 특히 Steam에서 사용할 수 있는 DRONE 게임을 만들었습니다.

어스2 자문

어스2 자문 오큘러스 공동창립자 딜런서
어스2 자문 오큘러스 공동창립자 딜런서

어스2의 자문을 보면 눈에 띄는 사람이 있는데요. 바로 서딜런(Dillon Seo)입니다.

서딜런은 바로 페이스북이 20억 달러에 인수한 오큘러스 VR의 공동 창업자입니다. 오큘러스는 가상현실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제품이 전문인 기업으로 무선 VR 기기분야에서 거대한 혁신을 가져온 오큘러스 퀘스트2가 있습니다.

어스2 개발 단계

어스2는 메타버스를 목표로 개발 중인 플랫폼이고 게임이기도 합니다.

어스2의 개발 단계는 총3단계(페이즈, Phase)로 나뉘어져 있고 현재 단계는 어스2의 페이즈1입니다.

어스2 페이즈1

어스2 페이즈1
어스2 페이즈1

페이즈1은 토지를 사고 파는 단계입니다.

현재가 지금 어스2 페이즈1단계의 끝단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스2의 초기단계입니다. 아직 초창기 시장이다보니 불안요소도 있어 거대자본이 들어오지 못하고 있지만 실제 관심있는 유저들의 활발한 참여가 이루어 지고 있습니다.

자유의 여신상, 스톤헨지, 자금성 등 주요 인기 명소의 경우 거래가 활발하며 글로벌하게 거래가 이루어 지고 있습니다. 점처 거래량은 늘어나고 있으며 가격이 급등하는 지역도 있습니다.

어스2 페이즈2

어스2 칠레 금광
어스2 칠레 금광

페이즈2는 자원을 채취하는 단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스2의 타일에서 나오는 자원을 이용하여 자신의 타일에 건축을 하던가 유저 간 자원 거래가 활발히 이루어질 것으로 보이는데요.

아직 페이즈2단계가 아님에도 사람들은 미래 가치를 선반영하여 유명한 금광이나 다이아몬드 광산 등 자원이 나올 것으로 기대되는 곳을 선점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어스2 페이즈3

어스2 페이즈3
어스2 페이즈3

어스2 페이즈3는 지형을 구현하고 가상세계를 만들어 가는 단계입니다.

페이즈3는 대중화가 되는 시점입니다. 그리고 또 다른 세상에서 활동할 아바타가 생성되는 단계입니다.

어스2에 지형을 구현하고 가상세계를 진정으로 만들어 가는 단계인데 페이즈 3단계를 위해서는 통신망과 vr과 ar기기 등 전반적인 인프라 구축이 이루어져야 하기 때문에 기간이 어느정도 소요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리고 페이즈3단계에서는 대중화와 함께 어느정도 경제구조도 만들어 질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기업들의 활발한 투자도 예상이 되기 때문에 정말 멋진 세상을 꿈꾸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기업들이 어스2 가상 세계에 매장을 차리는 것이지요. 만약 나이키 매장이 있다면 어스2에서만 통용되는 크레딧을 통해 어스2의 나이키 매장에서 상품을 구입하면 현실세계와 연동해서 구입한 나이키의 제품을 현실세계에서 받아 볼 수 있는 그림까지 예상이 되며 같은 제품을 아바타도 사용하는 그림입니다. 

페이즈3 신규 티저 영상이 몇 일전 유튜브에 공개가 되었습니다. 데모영상도 아닌 단순 티저 영상인데 기술이 진보되고 그래픽과 통신기술이 발전하면 더 멋지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은 어스2가 가상세계를 어떻게 표현할지에 대한 개략적인 느끼만 볼 수 있는데 이 부분만 봐도 너무 멋진 것 같습니다.

페이즈4단계는 현실인 어스1과 가상세계인 어스2의 경계가 허물어지는 것입니다. 영화 레디플레이어원을 상상하시면 맞지 않을까 싶네요.

어스2 투자 포인트

어스2는 현실의 지구를 복제하여 만든 세상이다 보니 단순한 게임으로 치부하여서는 안됩니다.

개발단계에 따라 진화를 하겠지만 최종 목표에서는 이 어스2라는 플랫폼안에서 현실에서의 경제구조와 같은 개념들이 자리 잡으면서 많은 기업과 사람들이 메타버스에 들어올 것으로 보이고 큰 경제 구조가 만들어 질 것입니다. 

디지털 세상이 창조된 것이고 전 세계가 교류될 것입니다.

어스2 타일 구매

어스2 타일 구매
어스2 타일 구매

어스2 타일을 구매할 때 기준은 최소단위는 주식을 구입할 때 1주인 것처럼 어스2의 경우 거래할 때 최소 토지단위는 1타일입니다.

1타일의 면적은 대략 30평정도이며 모든 국가의 타일은 0.1크레딧에서 시작하여 거래되면서 프리미엄가격이 붙으면서 인플레이션이 이루어집니다. 참고로 1크레딧은 1달러입니다.

어스2는 신용카드를 이용해 타일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타일을 구매할 때 추천인을 입력하면 구매자와 추천인 모두 구매금액의 5%을 바로 적립받을 수 있는 시스템입니다.

추천인 코드가 필요하신 분은 제 코드번호인 ” IZJIBQHPES ” 를 입력하시면 됩니다.

어스2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www.earth2.io/

어스2 타일 등급

어스2 히트맵
어스2 히트맵

어스2의 타일은 등급이 나뉘어져 있습니다. 하이클래스 일 수록 여러가지 혜택이 적용될 것으로 보이고 실제 다른 사람들이 타일을 구매하면 Income Land Class (LIT라고 함)이라고 이자가 들어오는 시스템입니다.

  • 1 ~ 10만 타일 : 클래스 1
  • 10만 ~ 30만 타일 : 클래스 2
  • 30만 ~ 60만 타일 : 클래스 3
  • 60만 ~ : 클래스 4

클래스5의 기준은 아직 정확하게 나온 것은 없습니다.

클래스 별 타일이 모두 판매되면 베이스타일의 개념으로 타일이 판매되는데 이 베이스 타일은 어떤 혜택이 없지만 자신의 소유로 하면 건축이나 마케팅, 놀이시설, 게임 구역 등 다른 활동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어스2 타일 구매 전략 

어스2 한국의 해운대
어스2 한국의 해운대

어스2 내에서 신규 타일을 구매할 수도 있고 마켓에서 다른 사람들이 판매하는 타일을 구매할 수도 있습니다. 

어스2의 경우 현실 부동산과는 다른 개념으로 봐야 합니다. 현실에서는 주거용의 목적이 크지만 어스2의 경우 관광명소와 랜드마크, 자원이 나오는 곳이 가치가 있는 곳입니다. 참고로 현실의 자원이 게임 내에 반영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사람이 집중되는 곳의 주변 땅을 구매하는 것이 좋습니다. 메타버스 세계의 경우 사람들이 모여서 관심이 있는 곳이 거래량도 활발하고 게임을 즐기기에 유리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메가시티 프로젝트가 있는 곳을 눈여겨 봐야합니다. 메가시티 프로젝트는 어스2 유저들이 개발을 목표로 계획된 도시를 만드는 것인데 한국에서는 대표적으로 유명한 것이 시리아에 만들어 놓은 ‘단군시티’가 대표적입니다.

어스2 커뮤니티

정보채널

– 보조맵(자원이나 기타정보) : https://www.earth2stats.xyz/

– 어스 2 자원맵 : https://earth2biomes.com/

– 마켓(매물) 검색 업그레이판 : https://earth2.market/

– 석유매장지역 검색 : https://www.oilmap.xyz/

– 나라별 가격 비교 : https://earth2stats.net/

​소통채널

– 레딧 : https://www.reddit.com/r/earth2io/

– E2 오피셜 디스코드(영문) : https://discord.gg/GYNFBvy2e5

– 한국 공식 디스코드 : https://discord.com/invite/acve64dhEe

– 어스2 창립자 쉐인 트위터 : https://twitter.com/theshaneisaac

– 어스2 공식 트위터 : https://twitter.com/earth2io

– 어스2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earth2_daily/